기후위기시계
  • 산학연 협력 ‘디지털 전환 연대’ 결성…내년까지 10대업종·100개 이상 추진
협의체 출범...지원센터도 개소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헤럴드경제DB]

산·학·연 협력으로 미래차, 조선, 기계 등 10대 업종에서 내년까지 100개 이상의 디지털 전환 과제가 중점 추진된다. 기업 간 디지털 전환 협업을 도울 종합지원센터도 문을 연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4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산업 디지털 전환 연대’ 결성식을 열고 이같이 추진키로 했다.

산업 디지털 전환 연대는 기업들이 디지털 전환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공통기술과 표준을 제공하고, 업종별 디지털 전환 방향을 수립하는 산·학·연 협의체다. 지난해 미래차, 가전·전자, 조선 등 6개 분야를 중심으로 처음 출범했으며 올해는 기계·로봇, 뿌리소재, 에너지 등을 추가한 10개 분야로 확대 개편됐다. 170여개 협·단체, 기관·기업, 대학 등이 참여한다.

디지털 전환 연대는 생산 최적화, 제품 지능화, 서비스 고도화 등 분야에서 올해 60개 이상, 내년까지 100개 이상의 디지털 전환 과제를 발굴해 지원할 계획이다. 예컨대 조선 3사와 기자재 업체, 해운사는 중국 등 경쟁국의 추격 심화, 선박 제조 부가가치 저하와 같은 공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디지털 전환 사업에 나선다.

구체적으로 선박 운항, 관제 데이터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선박 부품 예지 보전, 원격 최적 운항 지원 등 새로운 사업 모델을 창출하는 ‘스마트십 데이터 플랫폼 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산업 디지털 전환 협업지원센터(iDX 센터) 개소식도 함께 열렸다. iDX 센터는 디지털 전환 관련 전략, 기업·기술, 인력 등에 대한 접근성이 부족한 기업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디지털 전환 관련 공통 기술과 표준을 개발해 제공하는 한편 다양한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문제 해결 방향을 확인하는 테스트 베드를 제공하게 된다.

이외에 지역, 산단 등에 직접 찾아가는 ‘산업DX 카라반’과 산업 디지털 전환 컨설팅 통합창구를 운영하고 관련 기업·기술 매칭 서비스를 제공한다. 디지털 전환 관련 전문 인력 500명도 양성한다. iDX 센터의 지원을 받으려면 홈페이지(www.idx.or.kr)나 전문 컨설턴트(1800-5233)를 이용하면 된다.

문승욱 산업부 장관은 “자동차·반도체 등 세계적인 제조 기반과 5G 등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 국민, 기업인들의 단합된 역량을 기반으로 디지털 시대 산업 선도 국가로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문숙 기자

oskymo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