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정위 첫 여성 국장에 이순미 기획재정담당관 임명
설립 이래 40년 만에 첫 여성 고위공무원
공정거래법 전면개정안 통과에 큰 기여
이순미 공정거래위원회 신임 기획조정관 [연합]

[헤럴드경제] 공정거래위원회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 고위공무원이 임명됐다.

공정위는 8일 이순미 기획재정담당관을 기획조정관(국장급)으로 승진 임명했다고 밝혔다. 이는 1981년 공정위 설립 이래 40년 만에 탄생한 첫 여성 고위공무원이다.

이 신임 기획조정관은 행정고시 40회로, ▷경쟁심판담당관 ▷입찰담합조사과장 ▷가맹거래과장 ▷기획재정담당관 등을 역임했다. 지난해엔 국회업무를 총괄하며 공정거래법 전면개정안을 통과시키는데에 큰 기여를 했다는 것이 주변의 평가다.

공정위 관계자는 “이 신임 기획조정관은 공정위에서 20여 년간 쌓아 온 전문성과 섬세한 리더십을 바탕으로 대(對)국회 및 예산 편성 등의 업무에 있어서 치밀한 기획력을 발휘해 탁월한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