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나항공, '스페인 여행' 테마 국제관광비행 운항

[헤럴드경제 = 이정환 기자] 아시아나항공은 이달 스페인 여행 테마의 국제 관광비행을 3회 운항한다고 7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스페인, 호주, 대만 관광청과 협력해 4월 스페인, 5월 호주, 6월 대만 여행 테마의 관광비행을 운항할 예정이다.

이달 11일, 17일, 25일 운항하는 관광비행 탑승객은 당일 인천국제공항 탑승 게이트에서 스페인 국왕 훈장을 받은 공연단 '롤라 플라멩코'의 스페인 전통무용 공연을 볼 수 있다. 스페인 관광청은 수첩 등 기념품을 증정하고, 이은진 스페인 관광청 한국 대표는 기내에서 스페인을 소개한다.

이 대표는 "스페인은 전 세계 사람들이 가고 싶어하는 여행 목적지"라며 "이번 관광비행을 통해 이미 스페인 여행을 다녀온 승객들은 여행의 추억을 다시 떠올릴 수 있고, 아직 스페인을 방문하지 못한 승객들은 여행의 설렘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11일과 17일은 낮 12시 30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부산·일본 후쿠오카 상공을 비행한 뒤 오후 2시 50분 돌아오는 일정이다. 25일에는 오전 10시 출발해 낮 12시 20분에 도착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관광비행 항공기의 뒷좌석 3열을 비우고 격리 공간으로 활용할 방침이다.

atto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