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3주뒤 온다던 AZ 백신 43만회분 3일 국내 도착
화이자 백신 30만회분은 6월 말 예정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연합]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4월 셋째주에나 들어올 것으로 예상됐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43만2000회분이 오는 3일 국내에 들어올 예정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단장 정은경)은 코백스를 통한 코로나19 백신의 구체화된 도입 시기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추진단에 따르면 코백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43만2000 회분이 3일 오후 2시55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당초 코백스 측 안내에 따라 4월 중순경 도착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유니세프와 조달 관련 행정절차 등이 신속하게 완료됨에 따라 예상보다 일찍 도착하게 된다.

이날 도착하는 코백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국내 SK바이오사이언스 (안동 공장)에서 생산된 백신으로 코백스 행정절차상 유럽 반출 후 도입된다. 국내 반출 시 이미 국가출하승인을 거쳐 품질 적정성이 확인되었으므로 바로 접종에 활용 가능하다.

또한 코백스 화이자 백신은 6월 말 29만7000 회분이 공급될 계획이다. 6월 말 도착 예정인 물량은 당초 코백스로부터 할당받은 화이자 백신 물량 41만4000회분 중 지난달 26일 도착한 11만7000 회분을 제외한 잔여 물량이며, 구체적인 도착 일정은 추후 안내할 예정이다.

아울러 개별 계약한 화이자 백신은 3월 100만 회분이 도입 완료되었다. 2분기에 600만 회분이 4월 100만 회분, 5월 175만 회분, 6월 325만 회분으로 순차적으로 도입 확정되었다.

개별 계약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5월부터 6월까지 700만 회분이 도입된다.

iks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