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서금원, 신용·부채관리 컨설팅 서비스 확대·개편…신청자 모집
3개월간 매월 컨설팅 진행

[헤럴드경제=홍승희 기자]서민금융진흥원(이하 ‘서금원’)은 19일 정책서민금융 이용자가 제도권 금융을 이용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신용‧부채관리 컨설팅의 대상자를 확대하고 서비스를 다양화하겠다고 밝혔다.

서금원은 시범사업으로 지난 해 9월부터 올해 3월까지 정책서민금융 이용 1년 경과자 3382명을 대상으로 매월 신용‧부채관리를 위한 유선상담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지난 1월 컨설팅 3개월 경과시점 대상자들의 신용점수를 분석한 결과, 전체의 52%의 신용점수가 평균 42.8점, 최고 404점까지 상승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정책서민금융 이용자가 조기 제도권 금융시장 복귀 지원을 위해 KDI가 정책서민금융 이용효과가 감소되는 시점이라고 분석한 상품 이용 6개월 경과시점부터 컨설팅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 대상자를 확대했다.

아울러 컨설팅 필요고객이 언제나 서비스를 신청하실 수 있도록 서민금융진흥원과 맞춤대출 웹‧모바일 페이지는 물론 온라인 환경에 익숙치 않은 고객들을 위해 1397 콜 센터를 통해서도 상시 신청을 받고 있다. 신청을 완료한 대상자는 4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 유선상담이 어렵거나 불편한 고객을 고려해 카카오톡을 활용한 채팅상담과 앱을 활용해 신용부채관리 리포트를 제공하는 방법으로 컨설팅 지원 방법도 다양화 할 계획이다.

신용·부채관리 컨설팅은 서민금융진흥원 맞춤대출 홈페이지 및 1397콜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신청비용은 무료다.

이계문 원장은 “생업에 쫒겨 신용‧부채관리와 금융상품에 대한 정보가 다소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분들이 신속하게 제도권 금융으로 복귀하실 수 있도록 신용·부채관리 컨설팅을 더욱 활발히 실시할 계획”이라며 “신용·부채관리 컨설팅의 효과에 기반해 전북은행과 협업으로 신용·부채관리 컨설팅 이용자 금리할인 특화상품을 출시한 사례를 타 은행으로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h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