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이마트, “지분 맞교환…다양한 방안 검토 중”

[헤럴드경제=증권부] 네이버와 이마트는 지분 맞교환 추진 보도 관련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방안 검토 중이나, 현재 구체적으로 결정된 사안은 없다”고 10일 해명 공시했다.

이어 “추후 구체적인 내용이 확정되는 시점 또는 1개월 이내에 재공시하겠다”고 밝혔다.

totor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