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호반그룹·대아청과, 해남군 한파피해 복구지원금 1억원 전달
해남군청서 지원금 1억원 건네
배추농가 피해 복구에 사용될 예정
호반건설 사옥 전경 [호반건설 제공]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호반그룹과 대아청과는 한파로 큰 피해를 본 전남 해남군 겨울배추 생산농가에 복구지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국내 최대 겨울배추 주산지인 해남군은 올해 1월 한파로 생산면적의 68% 이상, 농가 1800여곳이 피해를 봤다. 지원금은 한파 피해를 본 농가에 전달돼 피해 복구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해남군청에서 열린 지원금 전달식에는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명현관 해남군수, 박재욱 대아청과 대표, 김세준 호반그룹 동반성장실장 등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호반그룹은 지난해 호반건설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2억원을 출연하는 등 농어촌과의 상생협력에 힘쓰고 있다.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