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보생명, 웃음으로 기부하는 '다시, 스마일' 캠페인 전개
AI기술로 스마일 지수 측정
적립 쌓이면 '작은 도서관' 건립
교보생명이 새봄을 맞아 3월 한 달간 AI 카메라로 웃음지수를 측정한 '스마일 기부'를 통해 소외계층 어린이들에게 책을 선사하는 '다시, 스마일' 캠페인을 펼친다. 사진은 4일 '다시, 스마일' 캠페인에 참여한 교보생명 직원이 스마일 카메라로 웃는 모습을 촬영하는 모습. [교보생명 제공]

[헤럴드경제=홍승희 기자]교보생명은 참여자의 웃음 '기부'를 적립해 보육원 아동을 위한 도서관을 설립해주는 '다시, 스마일' 캠페인을 펼친다고 4일 밝혔다.

교보생명 고객서비스 애플리케이션 '케어(Kare)'에 접속해 '스마일 카메라' 기능으로 본인의 웃는 모습을 촬영하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인공지능(AI) 안면인식 기술이 참여자의 웃는 모습의 '스마일 지수'를 측정한다.

스마일 기부 1만개가 모이면 약정된 기부금이 비정부기구 굿네이버스를 통해 보육원 아동을 위한 '작은 도서관'을 세우는 데 쓰인다. '작은 도서관'은 교보문고가 엄선한 도서, 책장과 의자, 캠페인 참여자 명단이 담긴 명패 등으로 구성된다.

캠페인은 이달 말까지 진행되며, 매일 참여할 수 있다. 교보생명은 스마일 기부 10회 이상 참여자 중 100명을 추첨해 외식상품권을 증정한다.

h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