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스안전公, 수소충전소에 고성능 안전점검 장비 무상 대여
수소가스누출 검지기 등 4종…800만원 상당
임해종(오른쪽)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은 3일 충북 음성 삼한수소충전소에서 열린 고성능 안전 점검 장비 무상대여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가스안전공사 제공]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임해종)가 수소충전소에 고성능 안전 점검 장비를 최대 4년간 무상으로 대여해준다.

가스안전공사는 3일 충북 음성 삼한수소충전소에서 점검장비 무상대여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가스안전공사는 수소충전소 안전 점검에 꼭 필요한 수소가스누출 검지기, 접지저항측정기 등 약 800만 원 상당의 장비 4종을 무상으로 대여한다. 기간은 최대 4년까지다. 정부가 2019년 12월 발표한 수소 안전관리 종합대책의 일환이다.

고압가스안전관리법은 수소충전소의 경우 충전시설의 안전유지를 위해 일간·주간·월간점검을 의무적으로 실시하고, 점검 장비를 자체 보유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올해 초 수소안전기술원을 설립하고 고성능 점검장비 무료 대여사업을 비롯해 수소 품질검사 수수료 지원 사업, 3대 핵심 수소시설의 검사 신뢰성 확보, 상설안전점검 및 안전관리 지원체계 구축 등을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속가능한 수소 안전 생태계 조성 및 상생협력 강화에 만전을 기하여 대한민국 수소안전 전담기관인 우리 공사가 수소경제 확산의 안전한 버팀목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oskymo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