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천대 OIS센터 개관, 유학생 원스톱서비스 제공
가천대 OIS(Office of international student service) 센터 개관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에서 다섯 번째 최미리 부총장)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가천대(총장 이길여)가 외국인 유학생 원스톱 서비스센터인 OIS(Office of international student service) 센터를 글로벌센터 7층에 23일 개관했다. 개관식에는 최미리 부총장과 윤원중 기획부총장 등 이 참석했다.

OIS 센터는 면적 562㎡ 규모로 그동안 분산 운영됐던 학부 유학생과 한국어교육센터 업무를 한곳에 모아 유학생들의 대학생활을 원스톱으로 지원하게 된다.

센터에는 전문성을 갖춘 직원들을 배치하고 중국, 몽골, 우즈베키스탄, 베트남 등 4개국과 영어권국가 등 총 5개 국가별 전담창구도 설치했다. 전담창구에는 해당 국적의 유학생을 조교로 배치, 유학생들의 언어소통을 돕고 수강신청, 수업관리, 성적관리, 제 증명 발급, 장학금 지급과 기타 학사 및 민원 등 유학생 지원 학사상담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미리 부총장은 개관식에서 “한류를 타고 한국 유학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 보다 높아 우리 대학에도 외국인 유학생이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유학생활에 불편 없이 학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만족도 100%를 목표로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했다.

가천대에는 학부생 1363명, 한국어교육과정 138명 등 외국인 유학생 총 1501명이 재학 중이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