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재보험협회, 599개 전통시장 화재안전점검
소방안전사고 점검
시장상인 안전교육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한국화재보험협회는 올해 말까지 전국 599개 전통시장 7만9976개 점포에 대해 화재예방 안전점검을 실시한다다고 23일 밝혔다.

협회는 2015년부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전통시장 내 소방시설 점검 및 보수 ▷상인 안전교육 ▷화재안전 캠페인 추진 등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통시장 화재안전점검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올해는 3월부터 전국의 전통시장 내 화재감지기, 스프링클러 등 소방시설 및 점포 내 소화기 비치 상태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화재안전점검을 실시한다. 또한 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소화기 분사 교육, 전통시장 점포별 화재안전점검 매뉴얼 배포 등 안전교육도 진행할 계획이다.

협회 관계자는 “전통시장은 미로형 골목에 노후화된 소규모 점포가 밀집되어 있어, 화재 발생 시 대형 피해로 이어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협회가 실시하는 안전점검을 통해 안전한 전통시장, 믿고 찾을 수 있는 전통시장 환경이 조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