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스코건설, ESG ‘기술협력 공모전’…中企 상생

포스코건설이 협력사와 함께 안전, 환경과 공존하기 위한 기술개발에 나섰다.

포스코건설은 23일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을 보유한 국내 중소기업들을 육성하고, 미래의 건설기술 발전을 위한 ‘기술협력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에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점의 현장 개선과 ESG 경영관리 방안 등 ESG 부분을 확대 실시한다.

안전, 강건재·프리패브, 성능개선 중심의 공모전에 탄소중립(에너지·재료·온실가스 등), 환경(미세먼지, 소음진동 등) 등 ESG 부분을 추가한 것이다. 공모전은 국내 기업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가 신청은 포스코건설 상생협력 기술제안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달 20일까지 접수 받는다.

공모전에서 선정된 기업들은 공동으로 기술을 개발해 성과를 나누는 포스코그룹의 성과공유 프로그램의 지원을 받는다. 공동기술 개발을 통해 성과가 입증된 기업들에게는 장기공급권 부여, 공동특허 출원 등 인센티브를 제공 한다. 특히, ESG 분야의 과제는 장기공급권 기간 확대 등 성과보상 시 우대한다.

최정호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