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 평생학습마을 공동체 14곳 선정
경기도청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가 ‘평생학습마을 공동체 지원 사업’ 대상 14곳을 새롭게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월 13일부터 28일까지 평생학습마을공동체 조성 희망 지역 공모를 진행해 수원시 광교체험학습마을, 화성시 다람산 마을학교, 하남시 윤슬누리마을·여울나루물빛마을, 이천시 모전리 그림책 심는마을, 안성시 삼정마을·아양LH1단지, 포천시 도리돌마을·화현5리마을, 양평군 강상면 세월리 달씻는마을, 여주시 보광 맑은누리 학습마을, 동두천시 어수정 평생학습마을, 가평군 별바라기마을, 연천군 코아루 평생학습마을을 최종 선정했다.

새로 조성되는 평생학습마을공동체에는 향후 5년 간 1곳당 총 9300만 원이 지원된다.지원금은 마을활동가 양성과 비대면 프로그램을 포함한 주민 맞춤형 학습프로그램 운영비 등에 사용한다.

경기도는 신규마을 14곳 외에도 기존에 조성된 평생학습마을 79곳을 계속 지원한다.

박준호 경기도 평생교육과장은 “새롭게 조성되는 평생학습마을공동체 내 맞춤형 프로그램을 통해 학습문화 정착과 공동체성, 주민 지식·재능 역량 강화에 노력하겠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