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은, VR기술 활용 '디지털 화폐박물관' 15일 개관

[헤럴드경제=이승환 기자] 한국은행은 화폐박물관 누리집을 전면 개편한 디지털 박물관이 15일 개관한다고 14일 밝혔다.

디지털 화폐박물관에서는 가상현실(VR) 기술로 재현한 화폐박물관의 8개 전시관을 고화질 영상으로 볼 수 있다.

기념화폐 184종을 설명한 전자책과 화폐 속 여성 인물 29명의 이야기를 담은 전자책도 읽을 수 있다.

한은은 또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BOK 화폐박물관'도 개발했다. 이 앱에서는 화폐박물관 전시물 설명을 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4개 언어로 볼 수 있고, '나만의 화폐 만들기' 같은 체험학습도 할 수 있다.

한은은 "온라인에서도 박물관을 체험함으로써 한은과 화폐를 더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실제 화폐박물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 12월 5일부터 휴관 중이다.

nic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