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권준학 농협은행장 “고객중심 종합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도약”
2021년 경영목표 달성 결의대회
14일 권준학 농협은행장이 전국의 임직원들과 화상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헤럴드경제=서정은 기자] NH농협은행은 14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농협은행 본점에서 2021년 경영목표 달성 결의대회를 화상으로 개최했다. 이날 권준학 농협은행장은 '고객중심 종합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이번 결의대회에서 NH농협은행은 넥스트노멀(Next Normal) 시대에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조성하고 고객과 농업인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했다. 핵심사업 경쟁우위 지속 확보, 디지털금융 혁신 가속화, 수익 제고형 성장구조 조성, 환경·사회·고객 가치 창출 등 각 부문별 추진계획도 공유했다.

권준학 은행장은 “올 한해는 농협은행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디지털 종합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는 해”라며 “임직원 모두가 호시우행의 자세로 고객 중심의 디지털 금융 선도은행이 되기 위해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luck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