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속보] 美 하원, 트럼프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 돌입… ‘내란선동’ 혐의
미국 하원은 표결에 앞서 토론 절차를 진행했다. 우선 탄핵소추안을 처리하는 규칙에 대한 첫 번째 토론이 이뤄지고 이 규칙에 대해 투표가 이뤄졌다. 이어 탄핵 룰에 대한 표결이 끝나면 두 시간 동안 탄핵에 관한 토론을 진행했다. [로이터]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미국 하원이 13일(현지시간) 민주당이 제기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소추안 표결에 들어갔다.

외신에 따르면 민주당이 주도하는 하원은 이날 오전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처리하기 위한 표결을 시작헸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6일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의 의사당 난입 사태에 대한 책임 등을 물어 트럼프 대통령에게 ‘내란 선동’ 혐의를 적용한 탄핵소추안을 11일 발의했다.

하원은 표결에 앞서 토론 절차를 진행했다. 우선 탄핵소추안을 처리하는 규칙에 대한 첫 번째 토론이 이뤄지고 이 규칙에 대해 투표가 이뤄졌다. 이어 탄핵 룰에 대한 표결이 끝나면 두 시간 동안 탄핵에 관한 토론을 진행한다.

탄핵소추안에 대한 최종 투표는 오후 3∼4시께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CNN방송은 전했다.

하원에서는 전체 435석 중 민주당이 222석을 차지하고 있고 일부 공화당 의원도 동조 입장을 밝혀온 터라 탄핵안이 무난히 통과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탄핵안이 통과되면 트럼프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스캔들’과 관련한 2019년말 하원 탄핵에 이어 임기 중 하원서 두번 탄핵안이 가결되는 첫 미국 대통령이 된다.

gre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