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테크노파크, 기관 경영평가 우수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신사업 발굴, 지역산업 고도화 사업 등 호평

[헤럴드경제(충북)= 이권형기자] 충북테크노파크(원장 송재빈)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로부터 경영실적평가우수(기관), 지역기업지원성과(개인)에서 장관 표창을 받는다.

충북테크노파크는 올해 9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0년 기관경영실적평가에서 역대 최고점수를 획득하며 경영실적평가 최우수기관(4년 연속)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이에 기관경영평가 최우수 테크노파크를 대상으로 평가하는 결과에서도 1위를 차지해 기관경영평가 우수기관으로 중소벤처기업부 장관표창 대상으로 선정됐다.

또한, 지역기업지원을 통해 지역사업 활성화 등 지역산업 발전에 기여한 기관 직원을 대상으로 수여하는 지역기업지원성과에서도 충북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 오은희 대리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표창을 받게 됐다.

충북테크노파크는 신산업 발굴과 지역산업 고도화를 위해 ▷수송기계부품전자파센터 구축사업을 통해 시험인증클러스터의 영역을 충북 북부지역까지 확대 ▷스마트제조혁신센터는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을 전담 운영해 올해 187개사(2019년 164개사)를 지원해 목표대비 22%를 초과 달성해온바 있다.

또한, ▷충북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조성사업(1조 7000억원 규모), ▷이동식 수소충전소 성능평가 및 안전관리 기술개발 사업(48억원) 그리고 ▷태양광·ESS 융복합 부품·시스템제조/검증 기반구축 사업(170억원) 등의 국책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러한 결과 충북테크노파크의 예산은 다양한 국책사업 확보로 연말기준 2018년 906억원, 2019년 1308억원, 2020년에는 1645억원으로 늘었다.

충북테크노파크 송재빈 원장은 “최근 직원들의 이직 등 애로사항도 있었지만 충북도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이 있어 조직의 모든 역량을 지역 산업육성과 기업지원에 집중할 수 있었다”며 “중앙정부와 충북도 그리고 산·학·연·관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지역 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kwonh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