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B손보, 고객수 10,000,000명 돌파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DB손해보험이 1000만 고객을 달성했다. DB손보 고객 수는 2010년 500만명, 2016년에 800만명에 올해 12월 보험업계 두번째로 1000만명을 넘어섰다.

1962년 대한민국 최초 자동차보험 공영사로 출발한 DB손해보험은 1984년 업계 최초 운전자보험 시장의 포문을 연 후 실손보험, 통합보험, 자녀보험 등 다양한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왔다. 유병자 보험, 인터넷 완결형 보험, 질병의 예방 및 재활 보장 보험 등 건강과 생활에 필요한 보험상품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자동차 대표 브랜드인 ‘프로미’를 통해 자동차 사고 발생 시 현장 출동 없이 고화질 영상으로 상담이 이루어지는 브이시스템(V-System)을 업계 최초로 개발하기도 했다.

DB손보는 1000만 고객 돌파 기념으로 신규 TV CF 제작 및 사은를 진행하고 있다. DB손보 공식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참여할 수 있다.

DB손보 관계자는 “1000만 고객에게 감사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도 ‘가족 사랑을 지키는 약속’이라는 슬로건 아래 고객에게 필요한 보험 상품·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