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학년도 대입 정시 가이드-성신여자대학교] 수능 지정영역 반드시 응시…수학 가·나형 구분없이 반영
소현진미래인재처장

성신여대는 2021학년도 정시모집에서 일반학생 가군 547명, 일반학생 나군 222명, 다군 40명 등 총 809명(정원 내 기준)을 모집한다.

정원 외 전형 중 농·어촌학생, 특성화고교출신자, 기회균형선발, 특성화고졸재직자는 수시모집에서 미충원 인원이 있을 경우에만 모집한다.

일반계 학과는 수능 100%를 반영하고, 예·체능 계열 학과는 학과에 따라 수능 20~70%, 실기고사 30~80%를 반영한다.

특성화고졸재직자 전형은 수능 성적이 반영되지 않고 학생부 60%, 면접 40%로 평가한다.

수능 성적은 백분위 점수를 활용한다. 절대평가로 전환된 영어영역은 1등급 100점, 2등급 95점, 3등급 85점 등 등급에 따른 백분위 환산점수를 활용한다.

모집단위별 수능영역 반영 비율이 다르므로 반드시 모집요강을 확인해야 한다.

모집단위별 수능 지정영역은 반드시 응시해야 하며, 수능 지정영역 미응시자는 불합격 처리된다. 수학이 반영되는 경우 가형, 나형 구분하지 않고 반영한다.

수능 지정영역에 탐구영역이 반영되는 경우 2과목을 응시해야 하며, 2과목 백분위 점수 평균을 반영한다. 2과목 모두 응시한 경우에 한해 제2외국어 또는 한문이 탐구 1과목으로 대체 가능하다.

수능지정영역이 선택인 경우, 성적이 상위인 수능영역을 반영한다. 지원자격 필수인 한국사의 경우 등급에 따른 가산점을 부여한다.

성신여대는 최초합격자 중 정시모집 최우수자 3명에게는 ▷4년 간 등록금 전액(입학금포함) ▷도서구입비·학업보조비(매월 30만원) ▷방학 중 외국대학 어학연수(1회) ▷전 학기 장학생 자격을 유지한 자 중 동 대학원 진학(석사 2년·박사 2년)시 등록금 전액 지원 등 장학 혜택을 제공한다.

또 최초합격자 중 정시모집 우수자 5명에게는 입학금을 포함해 4년 간 등록금 전액을 지원하고 방학 중 외국 대학 어학연수 기회를 제공한다.

소현진 성신여대 미래인재처장은 “수능영역과 비율 등 반영방법이 학과별로 다양하므로 본인에게 가장 유리한 전형과 모집단위를 살펴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장연주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