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난, 공동주택 난방배관 개체지원..지역난방 효율 UP
난방배관 개체지원사업 완료 사진(기계실)[한난제공]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지역난방 품질 개선 및 에너지이용 효율 향상을 위해 ‘2021년도 공동주택 난방배관 개체지원 사업’의 신청접수를 오는 16일까지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지난 2018년부터 시작한 공동주택 난방배관 개체지원 사업은 스케일, 부식 등으로 효율이 저하된 공용 난방배관을 새로운 배관으로 교체해 설비 성능, 지역난방 품질 향상은 물론 고객 에너지 사용량과 난방비 절감까지 유도하는 사업이다. 대상은 한난과 열수급계약이 체결된 고객 중 준공 15년이 경과한 공동주택이면서 2021년도에 2차측(아파트 측) 공용 난방배관(입상관과 횡주관)에 대해 개체 또는 전면 공사(부분 수리·보수 공사는 제외)를 착수하는 단지다.

대상 단지로 선정되면, 난방배관 개체 실공사비의 30%(세대당 최대 40만원), 설계·감리 비용의 30%(단지당 최대 400만원) 지원과 에너지 효율 향상 인센티브로서 에너지 절감률의 20%(세대당 최대 8만원)까지 추가로 지원받을 수 있다. 단지 선정은 내·외부 에너지전문가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한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