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무역보험公, 내년부터 모범납세자에 보험률 20% 할인
한도 최대 1.5배 혜택…국세청과 MOU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헤럴드DB]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내년부터 수출기업 중 국세청 모범납세자로 선정된 기업은 무역보험 가입시 보험률을 20%할인 받을 수 있다. 또 보험한도도 최대 1.5배 우대 혜택을 받는다.

한국무역보험공사(사장 이인호)는 7일 국세청과 모범납세자 우대 및 무역보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무역보험공사는 국세청과 전산망을 연계해 정보제공에 동의한 수출기업의 모범납세자 해당 여부나 국세 완납 정보 등을 서류 확인 없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또 국세청으로부터 모범납세자 표창을 받은 납세자가 무역보험 가입 때 보험료를 20% 할인해주고, 보험한도 역시 최대 1.5배 우대 혜택을 줄 예정이다.

수출기업이 수출신용보증 등을 신청하는 경우 납세증명서 제출이 필요했으나 이번 협약으로 이 절차도 생략이 가능해져 무역보험 이용 편의성도 향상됐다.

이인호 무역보험공사 사장은 "국세청과 협업을 통해 성숙한 납세문화 확산에 기여하면서도 신속한 수출지원을 위한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지속적인 협력을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oskymo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