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카드, 2021 정기 임원인사 실시
전무 1명, 상무 4명 등 총 5명 승진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삼성카드가 2021년 정기 임원인사를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인사에는 전무 승진 1명, 신임임원(상무) 4명이 이름을 올렸다.

승진자는 안기홍 전무와 고상경, 김대순, 손영설, 정성재 상무 등 총 5명이다.

삼성카드는 "성과주의 인사 원칙에 따라 연령, 연차에 상관없이 성과가 뛰어나고 역량이 우수한 인재를 과감히 발탁했다"며 "개인 및 조직의 성과뿐만 아니라 임원으로서의 자질, 사업전략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승진 인사를 실시했다"고 전했다.

nature68@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