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탄소년단·블랙핑크, 2020년 베트남 스트리밍 1·2위 휩쓸다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글로벌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는 K팝 양대 그룹이 올해 베트남에서 스트리밍 1, 2위를 차지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블랙핑크’다.

베트남 현지 언론 체육문화신문 등은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인 스포티파이(Spotify)는 최근 발간한 연말 보고서에서 방탄소년단과 블랙핑크가 올해 베트남에서 각각 스트리밍 1, 2위 아티스트에 올랐다고 5일 밝혔다.

3위에는 베트남 래퍼 ‘덴’이 이름을 올렸고, 미국 팝 스타 ‘테일러 스위프트’와 베트남 밴드 ‘칠리스’(Chillies)가 4, 5위를 차지했다.

베트남 단일곡 스트리밍 차트에서도 블랙핑크의 ‘하우 유 라이크 댓’(How You Like That)과 BTS의 ‘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각각 3위와 4위에 이름을 올렸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