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천 아파트서 ‘딤채’ 김치냉장고서 화재…가족 3명 병원이송

[헤럴드경제=윤호 기자]인천의 한 아파트에서 김치냉장고에서 발화된 것으로 추정되는 화제가 발생해 연기를 흡입한 주민들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4일 소방당국 등에 띠르면 이날 오전 4시 57분께 인천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30층짜리 아파트 1층에서 불이 나 15분 만에 꺼졌다. 소방당국은 주방 내 김치냉장고에서 전기적 요인으로 인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 불로 A(50)씨 등 가족 3명이 연기를 흡입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또 건물 1층 내부 3㎡와 김치냉장고 등이 타 21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지난 2일 위니아딤채가 2005년 9월 이전 생산된 노후 김치냉장고에 대해 화재 우려가 높아 자발적 제품 수거(리콜)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해당 업체에 따르면 이 제품은 2003년도 생산된 제품으로, 리콜 대상이다.

youkno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