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재석·조세호, ‘여신강림’ 작가 야옹이 미모에 ‘깜놀’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웹툰작가 야옹이가 방송에 출연해서 웹툰속 여주인공 못지않은 미모를 자랑했다.

2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전세계 누적 조회수 40억뷰를 기록한 야옹이 작가가 출연했다.

야옹이 작가는 "방송 출연은 처음이다. 제가 낯가림이 너무 심하다"라며 떨리는 모습으로 등장했다. 특히 유재석과 조세호는 웹툰 '여신강림' 여주인공과 거의 흡사한 모습에 깜짝 놀랐다.

야옹이 작가는 "제가 10년 전에 그린 만화를 리메이크한거다. 그때는 남자가 주인공이었다. 그때는 끈기가 없어서 만화를 금방 포기했다. 다시 리메이크하면서 성별을 교체했다"라고 밝히며 자신이 입고 있는 옷이나 포즈 등을 참고했다고 했다

이어 야옹이 작가는 "여성향 웹툰이다 보니 로맨스가 찐해지면 반응이 좋다. 스킨십에 대한 반응이 좋다. 반응이 쳐진다 싶으면 스킨십 장면을 넣기도 한다"라며 뜨거운 반응의 비결을 밝혔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