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빈, 日 유행어 대상 수상…'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입증한 한류 파워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현빈이 일본 ‘2020 유캔 신조어 유행어 대상’에서 수상했다.

1일 오후, 도쿄에서 진행된 일본의 ‘자유국민사 현대용어의 기초지식 선 2020 유캔 신조어 유행어 대상’ 에서는 한국의 ‘사랑의 불시착’이 키워드로 선정돼, 주연을 맡은 배우 현빈이 수상을 했다.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으로 글로벌 신드롬을 불러 일으키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현빈은 특히 일본에서 뜨거운 4차 한류 붐 속 현지에서의 폭발적인 인기가 수상으로 이어진 것.

현빈은 “저희 드라마에 보내주신 따뜻한 마음들이 모여 만들어진 의미 있는 수상인 만큼 더욱 감회가 새롭다” 며 이어, “오늘 이 상은 저 뿐만 아니라,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에 보내주신 애정이라고 생각하고 모든 출연진, 제작진 분들과 함께 나누도록 하겠다” 며 영상을 통해 진심어린 수상소감을 전했다.

일본 출판업체인 자유국민사가 운영하는 ‘유캔 신조어 유행어 대상’ 은 1984년을 시작으로 한 해 동안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거나 화제가 되었던 키워드 10개를 선정해 진행하는 상징적인 시상식. 매년 선정된 유행어를 정리하여 ‘현대용어의 기초지식’ 이라는 책으로 펴내고 있으며, 일본 미디어들도 비중 있게 다루는 시상식이다.

한편 현빈은,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을 통해 국내외를 아우르며 신드롬 급 인기를 구가중이다. 최근 영화 '교섭' 촬영을 마친 그는 글로벌 워치 브랜드 오메가(OMEGA)의 한국인 최초 글로벌 엠버서더로 선정되며, 국경과 문화를 아우르는 인기를 입증, 뜨거운 한류 파워를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