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낮과 밤' 남궁민,1화만으로 증명한 남궁민의 저력…엘리트 형사 도정우로 완벽 변신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배우 남궁민이 새로운 역사를 쓰기 시작했다. 남궁민이 출연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극본 신유담, 연출 김정현)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을 그린 드라마이다.

극 중, 서울지방 경찰청 특수팀 팀장 도정우 역할을 맡은 남궁민은 지금까지 보여주었던 깔끔하고 세련된 모습과는 사뭇 거리가 먼 까치집 머리, 수염, 등 외모부터 완벽히 변신하여 등장했다.

스피드한 트럭 추격신으로 드라마의 긴장감이 고조되며 인질을 잡고 있는 은행 강도에게 멋지게 총을 겨눈 도정우. 일측 즉발의 상황 속에서도 당황하지 않는 눈빛과 ‘두 번째는 실탄인거 알지?’ 라며 능청스럽게 말하는 모습을 통해 도정우의 멋진 범인 검거를 예상한 시청자들.

하지만, 도정우는 시청자들의 예상과 달랐다. 눈앞에 범인을 맞추지 못하고 엉터리 사격실력을 보여주는가 하면, 집 없이 구치소를 전전하는 외모만큼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엉뚱함의 극치였다.

남궁민은 엘리트 경찰이라고는 생각할 수 없는 도정우의 돌발 행동들을 말투, 눈빛, 걸음걸이 등 외모 뿐 만 아니라 세심한 행동들을 통해서 그가 가지고 있는 성격들을 완벽하게 보여주었다.

남궁민의 완벽한 연기력은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고, 방영시간 내내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역시 믿보배 다운 저력을 유감없이 발휘하였다.

드라마 ‘낮과 밤’은 원인을 알 수 없는 연쇄 자살사건과 예고 살인장 등 궁금증을 자아내는 스토리와 빠른 전개. 그리고 남궁민을 필두로 한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으로 1화부터 시청자들의 집중도를 높여주었다.

특히, 도정우가 찾고 있는 의문의 여성은 누구인지, 그리고 엉뚱한 행동을 하면서도, 자살 예고장을 완벽하게 해석하여 예고 살인의 장소를 유추해 내는 등 도정우가 앞으로 보여 줄 변화무쌍한 매력에도 관심은 높아지고 있다.

한편, 배우 남궁민이 출연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매주 월, 화 밤 9시 방송된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