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달수 출연 '이웃사촌', 박스오피스 1위 등극
[영화'이웃사촌'스탭샷]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오랜 칩거기간을 보낸 배우 오달수가 출연한 영화 ‘이웃사촌’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 관심을 끌고 있다.

2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25일 정우-오달수 주연‘이웃사촌’은 3만 5607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수 5만3482명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이웃사촌'에 이어 박스오피스 2위는 이제훈,조우진,신혜선,임원희 주연 '도굴'(131만 9525명)이, 3위는 미스터리 스릴러 '런'(14만 9021명)이, 4위는 예측불가 호러테이닝 무비 '프리키 데스데이'(9780명)가, 5위는 고아성,이솜,박혜수 주연 '삼진그룹 영어토익반'(154만 6363명)이 차지했다.

한편, '이웃사촌'은 좌천 위기의 도청팀이 자택 격리된 정치인 가족의 옆집으로 위장 이사해 24시간 감시하며 벌어지는 이야기의 영화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