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달 라이더 전년대비 2배 4000억원 벌 것” 총 수익 공개!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배달대행 플랫폼 바로고 소속 배달 라이더의 올해 총 수익이 4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바로고는 26일 올해 11월 중순 기준 바로고 라이더의 배달 총 수익은 3400억원이었다며, 연말 4000억원을 돌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바로고 라이더의 배달 총 수익은 지난 2018년 1060억원, 지난해 2060억원을 기록했다.

바로고의 배달 라이더 수(한 달에 한 번 이상 배달한 활동 라이더)는 코로나19 직후인 2월 1만 3200명에서 지난 9월 2만 200명으로 53% 늘었다. 9월 바로고 배달 수행 건수는 1005만 건으로, 2월(691만 건) 대비 45.4% 늘었다.

바로고 관계자는 “모든 라이더가 고수익을 벌어들이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더 많은 라이더가 원하는 만큼의 수익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며 “라이더 수익 증가가 상점주의 비용 부담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관련 사업을 지속해서 전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12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