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 대통령 “AI에 1조 투자…AI반도체 ‘제2의 D램’으로 키우겠다”(종합)
AI 행사 참석…“경쟁력 빠르게 높여갈 것”
네이버ㆍ삼성전자 등 언급 “진정한 개척자”
“AI강국, 포스트 코로나 선도국가로 도약”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대한민국 인공지능을 만나다' 행사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이제 한국판 뉴딜의 핵심축인 디지털 뉴딜로 인공지능 분야의 경쟁력을 빠르게 높여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경기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한국판뉴딜, 대한민국 인공지능을 만나다’ 행사에 참석 AI 기본구상 및 국가전략 수립 이후 1년 간의 성과와 미래 비전을 공유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지난해 ‘인공지능 기본구상’과 ‘인공지능 국가전략’을 마련하며 기초역량을 다져왔다”며 “사람 중심의 사회를 지향하며 행정, 교육, 산업, 보건·의료, 교통·물류 등 사회 전 분야에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하겠다”고 말했다. 인공지능 ‘기술 혁신’의 속도를 높이겠다고 약속하면서 “핵심 제품인 인공지능 반도체를 제2의 D램으로 키우겠다”며 “지난 10월 ‘인공지능 반도체 산업 발전전략’을 수립했고, 2029년까지 1조 원을 투자한다. ‘인공지능 법·제도 개선 로드맵’을 연말까지 마련해 규제를 개선하고 기업 혁신을 돕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인재 양성’으로 첨단 인공지능의 역량을 키우겠다”며 “지금까지 인공지능 대학원 12개가 설립됐고, 한국판 뉴딜로 인공지능 인력을 총 10만 명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튼튼한 ‘데이터 활용’ 인프라를 구축하겠다면서 “공공데이터 개방을 확대해 이용을 활성화하고,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데이터 활용을 지원하고 있다”며 “한국판 뉴딜 대표사업인 데이터 댐 사업을 통해 자율차, 로봇, 스마트공장, 스마트팜 등 산업 분야별 혁신 방안과 연계하고, 데이터 활용 속도를 한층 높이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모든 나라가 인공지능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경쟁에 뛰어들고 있다”이라며 “맥킨지는 2030년 세계 70%의 기업이 인공지능을 활용할 것이며 인공지능이 세계 GDP에 기여할 금액이 무려 13조 달러에 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기업들은 산업현장과 일상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하기 위해 혁신해 왔고, 세계와 대등하게 경쟁할 수 있다는 것을 과감한 도전으로 증명하고 있다”며 “인공지능 시대를 활짝 열고 있는 대한민국 인공지능의 주역 여러분들을 국민들과 함께 응원한다”고 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대한민국 인공지능을 만나다'에 참석해 강성 카카오 엔터프라이즈 수석 부사장의 발표를 듣고 있다. [연합]

문 대통령은 이날 행사에 참여한 기업들을 일일이 소개하면서 “사람 중심의 인공지능 기술을 실현하는 여러분들이 진정한 개척자”라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 중소기업 루닛이 개발한 폐질환 진단 인공지능은 브라질, 이탈리아 등 세계 80개국에서 사용되고 있다”며 “데이터를 개방한 네이버는 스타트업과 벤처기업의 인공지능 개발을 돕는 한편, 세계 최고 수준의 인공지능 로봇기술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이어 “KT는 LG유플러스와 현대중공업 등 9개의 산·학·연과 손잡고 ‘인공지능 원 팀’을 구성했다”며 “인공지능 공동 연구와 인력 양성을 통해 ‘호텔 로봇’처럼 개별 기업의 분야를 뛰어넘는 혁신적 성과가 기대된다”고 했다. 특히 “삼성전자는 제품의 혁신을 넘어 재난과 감염병 대응처럼 사람 중심 인공지능으로 인류의 안전을 지향하고 있다”면서 “인공지능 전문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는 카카오와 국내 최초로 데이터센터용 인공지능 반도체를 출시하는 SK텔레콤의 미래도 매우 밝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대한민국의 꿈은 코로나 이후 시대의 선도국가가 되는 것”이라며 “바로 인공지능을 가장 잘 활용하는 나라”라고 거듭 강조했다. 아울러 “대한민국이 IT 강국을 넘어 인공지능 강국으로, ‘K-방역’의 모범 국가를 넘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는 국가로 도약할 수 있도록 함께 나아가길 바란다”며 “국민 누구나 일상 속에서 인공지능의 혜택을 골고루 누리는 사람 중심의 따뜻한 인공지능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mkkan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