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與, '윤석열 국정조사' 거론하자 野 "추미애 국정조사" 맞불
주호영 "秋 권한남용·월권 등 조사"
"백주 대낮 조폭 보듯…왜 이러나"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이상섭 기자/babtong@heraldcorp.com]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국민의힘은 25일 더불어민주당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국정조사를 요구한 데 대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국정조사가 있어야 한다며 '맞불 전략'에 나섰다.

앞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전날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직무배제' 명령을 내렸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뭐 한 놈이 성낸다는 속담을 생각한다"며 "이번 건은 추 장관의 권한남용, 월권, 위헌성 등이 있어 추 장관에 대한 국정조사를 조속히 시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주 원내대표는 "(추 장관이)무슨 무리수나 비난을 무릅쓰고라도 윤 총장을 쫓아내야 한다고 작심한 것 같다"며 "조폭들이 마치 백주 대낮에 무고한 사람들을 집단 폭행하는 장면이 겹쳐 지나간다"고 지적했다.

이어 "윤 총장을 이토록 쫓아내야 할 절박한 사정이 있지 않고서야 어떻게 민주·법치 국가에서 이런 일이 자행될 수 있겠느냐"며 "시간이 지나면 윤 총장을 쫓아내지 않으면 안 될 절박한 사정이 정권 내 있다는 게 밝혀질 것"이라고 질타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 [연합]
윤석열 검찰총장. [연합]

주 원내대표는 "이낙연 민주당 대표가 국정조사를 말했는데, 그간 우리들이 줄기차게 요구한 월성 원전 1호기 조기폐쇄에 대한 국정조사, 울산시장 선거 불법 지원 등에 관한 국정조사도 이번 기회에 아울러 민주당이 요구할 것을 요청한다"고 했다.

앞서 이낙연 민주당 대표는 이날 오전 윤 총장이 법무부 감찰 관련 의혹 등을 받는 데 대해 "법무부가 밝힌 윤 총장의 혐의는 충격적"이라며 "국회에서 국정조사를 추진하는 방향을 당에서 검토해달라"고 요청했다.

그는 "가장 충격적인 일은 판사 사찰"이라며 "주요 사건 전담 판사의 성향과 사적 정보 등을 수집하고 이를 유포하는 데 대검찰청이 중심적 역할을 했다고 한다. 이는 조직적 사찰의 의심을 받는 데 충분하다"고 했다.

yu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