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납품업체 상대로 부당 반품 '갑질'한 랄라블라에 과징금 10억원

  • 기사입력 2020-11-22 13: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공정거래위원회는 22일 대규모유통업법을 위반한 GS리테일에 시정명령과 과징금 10억5800만원을 부과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GS리테일은 지난 2017년 뷰티·헬스 브랜드인 랄라블라를 운영하는 왓슨스코리아를 흡수, 합병한 바 있다.

공정위 조사에 따르면 왓슨스코리아는 뷰티·헬스 브랜드인 랄라블라를 운영하면서 2016년 1월부터 2018년 5월까지 353개 납품업자로부터 직매입한 상품 98억원어치를정당한 사유 없이 반품했다.

또 38개 납품업자에 '헬스·뷰티 시상식' 행사비 명목으로 5억3000만원을 납품대금에서 공제하고, 2016년 1월부터 2017년 6월까지 213건의 세일행사를 열면서 76개 납품업체에 서면약정 없이 행사비를 부담하게 했다. 이 시기 납품업체에서 판매장려금 2억8000만원을 지급 목적이나 액수에 관한 약정 없이 받기도 했다.

H&B 스토어 시장점유율 [BK투자증권 제공]

이외 SNS 판촉 수단을 이용하면 추가 비용이 발생한다는 점을 계약서에 명시하지 않은 채 업체로부터 SNS 사용료 명목으로 7900만원을 받았다. 13개 납품업자와는 거래 개시 전까지 계약서를 교부하지 않았다.

공정위 관계자는 "왓슨스코리아의 법 위반 행위이나 합병 전에도 GS리테일이 왓슨스코리아 지분을 50% 이상 소유했다"며 "GS리테일도 해당 행위에 대해 전혀 관여하지 않았다고 부인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kwat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