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진중권“유시민은 토착왜구 사냥하는 민족해방전사들 우두머리”

  • 기사입력 2020-11-22 12:3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세상을 갈라치기 하는데 앞장서고 있다며 “왜 다시 나와 실없는 소리를 하지?"라고 의문을 표시했다.

진 전 교수는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 이사장이 유튜브에서 고 최인훈 작가의 소설 '광장'을 해설하면서 북한 체제에 "인간 개별성을 완전히 말살하려는 시스템이다"고 언급한 것과 관련 "왜 다시 나와 실없는 소리를 하지?, 양정철이 출마 준비하라 그랬나?"라고 꼬집었다.

진 전 교수는 해방전후 "한쪽에선 자기 편 아니면 '용공'으로, 다른 쪽에선 저기 편 아니라고 '친일'로 몰아붙였다"며 "이 해방전후사를 21세기에 이 땅에 부활시킨 게 친문 대깨문들"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21세기에 문재인 수령 모시고 열심히 토착왜구 사냥하는 민족해방전사들의 우두머리가 바로 유시민이다"며 "그 덕에 제 나라에서 졸지에 명준이 된 사람들이 많다"고 비판했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