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음성군, 충북서 첫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

  • 서민 경제 고려 식당과 카페는 현행 1단계 유지
  • 기사입력 2020-11-22 11: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연합]

[헤럴드경제] 충북 음성군은 오는 25일 0시부터 내달 8일 자정까지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 충북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격상된 곳은 음성군이 처음이다. 음성군에서는 지난 14∼19일 닷새간 14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1.5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유흥시설에서 춤추기, 좌석 간 이동이 금지되고 방문 판매 등 직접 판매 홍보관은 오후 9시 이후 운영이 중단된다. 다만, 식당과 카페의 경우 서민 경제를 고려해 현행 1단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일반관리시설 중 실내체육시설과 결혼·장례식장, 목욕탕, 오락실, PC방, 영화관은 4㎡당 1명으로 이용 인원을 제한하거나 좌석 띄우기 등을 해야 한다. 구호 등을 동반한 집회와 시위, 콘서트 등의 참석 인원은 100명 미만으로 제한된다.

학교의 등교수업 밀집도는 3분의 2를 준수해야 하고, 종교활동도 좌석 수 대비 30%로 인원을 제한한다.

다만 이달 30일까지 운영이 중단되는 문화·복지·체육시설 등 공공시설은 다음달 1일부터 1.5단계 기준을 적용해 제한적으로 운영된다.

기도원 등 소규모 시설, 콜센터, 유통 물류센터에서는 마스크를 반드시 써야 한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이날 브리핑을 통해 “1.5단계 격상으로 여러 가지 제약과 불편함이 있겠지만, 가족과 이웃을 위해 감내해 주고 방역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면서 그러면서 “불필요한 외출, 모임·행사 등을 자제하고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