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이재명 "공수처 실행할 때…시행 못하면 법 개정뿐"

  • "정쟁으로 시간·역량 낭비해선 안 돼"
  • 기사입력 2020-11-21 10: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재명 경기도지사.

[헤럴드경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1일 "일부 야당의 발목잡기로 국민적 합의인 법(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이 시행될 수 없다면 갈 길은 바로 법 개정"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공수처, 이제 실행할 때'라는 글을 통해 "국민의힘은 어렵게 입법된 공수처를 '괴물'로 규정하며 후보 추천을 빙자해 출범 자체를 무산시키려 한다"고 언급했다.

또 "공수처가 지금까지 좌절돼 온 것은 절대권력을 내놓지 않으려는 일부 부패검찰,그들과 유착된 적폐 세력의 극렬한 저항과 주도면밀한 방해 때문"이라며 "무소불위 검찰 권력은 견제가 있어야 비로소 인권과 민주주의를 지킬 칼로 정의를 베지 못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경제위기 위에 덮친 코로나 위기로 더욱 피폐해지는 민생을 보듬어야 할 지금 더 이상 정쟁으로 시간과 역량을 낭비해선 안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은 공수처법 처리 지연에 야당의 거부권을 없애는 법 개정안 처리 방침을 밝힌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