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만도 사업총괄 사장에 조성현 수석 부사장 임명
한라그룹 임원인사…브레이크, 스티어링, 서스펜션ADAS 등 4개 BU 총괄
만도 조성현 사장.

[헤럴드경제 = 이정환 기자] 한라그룹은 ㈜만도 사업총괄 사장에 조성현 수석 부사장을 승진 임명하는 등 올해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조 신임 사장은 미국과 독일 등에서 20여년간 활약한 엔지니어 출신 영업맨으로 브레이크, 스티어링, 서스펜션,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 등 4개 사업 부문(BU)을 총괄하게 된다.

브레이크 BU장에는 최성호 부사장이, 스티어링 BU장에는 배홍용 전무가 임명됐다. 최성호 부사장은 IDB2(통합전자브레이크 2)를, 배홍용 전무는 전자식 변속 시스템(SBW)을 선보이며 미래차 제품 개발의 주역으로 꼽혔다. 배홍용 전무는 만도의 소프트웨어 전략과 실행을 총괄하는 '소프트웨어 비콘 그룹'도 진두지휘하게 된다.

또한 만도의 글로벌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최고마케팅책임자(CMO)와 최고운영책임자(COO)를 신설하고 각각 장관삼 전무와 이기관 전무를 임명했다.

만도 정재영 전무는 올해 3분기 실적 턴어라운드(개선) 등의 성과를 인정받아 부사장으로 승진했고, 한라홀딩스 공통부문 기획실장(CFO)에는 ㈜한라 출신 김형석 전무가 부사장으로 승진하며 신규 선임됐다.

한라그룹 측은 정몽원 회장이 우량하고 건실한 ‘Bionic HALLA’의 영속을 위해 건전한 펀더멘털은 물론 끊임없는 혁신, 조직과 개인의 건강, 신뢰받는 기업 등을 강조하며, 특히 열정, 다양성 충만한 ‘젊음’이 새로운 한라를 만든다는 믿음으로 이번 인사를 결행했다고 설명했다.

atto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