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탈세논란’ 판빙빙 요즘 근황은?…영화행사 참석 여신 미모 자랑
[웨이보]
[웨이보]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탈세논란으로 오랫동안 대중앞에 나서지 못했던 중국 영화배우 판빙빙이 영화 행사에 참석해 여전한 미모를 자랑했다.

18일 중국 엘르맨 공식 웨이보 계정에 따르면 판빙빙은 중국 엘르맨이 주최한 영화 행사에 참석했다.

그녀는 한쪽 어깨가 드러나는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고 여전히 대륙의 여신다운 고혹적인 미모를 자랑했다.

또 2018년 6월 탈세 의혹이 제기이후 별다른 입장 없이 SNS 활동을 중단하고 공식 석상에도 완전히 모습을 감췄다.

그 후 120여일 만에 나타난 판빙빙은 자신의 SNS를 통해 잘못을 시인하고 중국 세무 당국에 8억8384만 위안(약 1438억원)의 벌금을 냈다.

판빙빙은 여성 스파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355’로 복귀한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