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호날두, 코로나19 재검사에서 양성 반응…UCL ‘메호대전’ 불발

  • 기사입력 2020-10-28 08: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로이터]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또 한 번 양성 반응을 보이면서 리오넬 메시(FC 바르셀로나)와의 맞대결에 나설 수 없게 됐다.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 가제타 델로 스포르트 등 현지 언론은 28일(이하 한국시간) 호날두가 바르셀로나FC와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G조 2차전을 앞두고 진행한 코로나19 재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로써 호날두는 29일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바르셀로나전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

UEFA 네이션스리그 조별 경기 출전을 위해 포르투갈 대표팀에 소집됐던 호날두는 지난 1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탈리아 토리노로 돌아가 격리를 이어갔다.

무증상 감염자인 그는 격리 중에도 자신의 SNS를 통해 근황을 공개하며 건강함을 알렸으나, 21일 실시한 재검사에 이어 이번 검사에서도 양성 반응이 나왔다.

올 시즌 UCL 조별리그에서 유벤투스와 바르셀로나가 한 조에 속하면서 축구 팬들은 호날두와 메시가 맞붙을 일명 '메호대전'(메시·호날두 대전)을 손꼽아 기다렸다.

메시와 호날두가 그라운드에서 겨루는 게 2년 5개월여만인데다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만나는 건 9년 6개월여만이다.

하지만 경기 24시간 전에 시행한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도 호날두가 양성 반응을 보이면서 이번 '메호대전'은 사실상 불발됐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