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삼성물산, 탈석탄 선언...친환경경영 강화

  • 이사회, 석탄 관련 신규사업(투자·시공·트레이딩) 전면 중단 결정
    기존 사업은 순차적으로 사업 종료 및 철수
    국내 비금융사 최초 탈석탄 선언…ESG 경영 선도기업 위상 확립
  • 기사입력 2020-10-27 17: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성연진 기자] 삼성물산 이사회가 27일 석탄 관련 투자·시공 및 트레이딩 사업에 있어 신규 사업을 전면 중단하고, 기존 사업에서도 순차적으로 철수하는 내용의 탈석탄 방침을 전격 결정했다.

이에 따라 건설부문은 현재 시공 중인 강릉안인화력 발전소와 이번에 참여하는 베트남 붕앙2 석탄화력 발전소는 국제기준 보다 엄격한 환경기준을 적용해 시공할 계획이며,이날부터 석탄화력 발전 관련 사업에는 투자, 시공 등 어떠한 방식으로도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

상사부문 역시 기존의 계약된 석탄 트레이딩에 대해서는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한 뒤, 기존 계약 종료에 따라 순차적으로 철수할 예정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앞으로 주력사업인 LNG 복합화력 및 저장 시설, 신재생 에너지(풍력·태양광) 등을 중심으로 친환경 사업 포트폴리오를 지속 확대할 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탈석탄 선언을 계기로 온실가스 저감을 통해 저탄소사회 전환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yjsu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