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금융
  • 한국씨티, 유명순 은행장 임기 시작

  • 민간은행 첫 여성은행장
  • 기사입력 2020-10-27 14: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 한국씨티은행은 27일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유명순 은행장 직무대행〈사진〉을 임기 3년의 신임 은행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유 행장은 국내 민간은행 최초의 여성 은행장으로 기록됐다. 국책은행에서는 지난 2013년 취임한 권선주 전 IBK기업은행장이 첫 여성 행장이었다.

유 신임 행장은 1987년 씨티은행 서울지점 기업심사부 애널리스트로 입행해 한국씨티은행 대기업리스크부장, 다국적기업 본부장, 기업금융상품본부 부행장, 기업금융그룹 수석부행장 등을 지낸 기업금융 전문가다. 지난 9월부터는 은행장 직무대행을 겸임해왔다.

nature68@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