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어린이집 놀이터서 또래와 '꽈당'…5살 남아 숨져 경찰 조사

  • "학대 정황 없지만 과실 여부 조사"
  • 기사입력 2020-10-26 13: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23rf]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 어린이집 놀이터에서 놀던 5살 남자아이가 또래와 충돌해 다친 뒤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6일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A(5)군의 부모는 이달 23일 오전 10시께 인천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아들이 숨졌다며 112에 신고했다.

A군 부모는 "아이가 어린이집에서 놀다가 다쳐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인하고 싶다"고 경찰에 요청한 것으로도 확인됐다.

CCTV 영상에 따르면 A군은 지난 21일 오전 11시 30분께 인천시 연수구 연수동 한 어린이집 놀이터에서 뛰어놀다가 다른 남자아이와 충돌 후 넘어진 것으로 파악됐다.

이 사고로 A군이 머리 등을 크게 다쳤으며, 부모가 직접 병원으로 데려가 치료를 받았으나 이틀 만에 끝내 숨졌다.

A군은 사고 직후 어린이집에서 1시간 정도 휴식을 취하던 중 어지럼증을 호소해 부모가 직접 병원으로 데려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군의 시신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는 한편 어린이집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은 어린이집의 학대 정황은 없는 것으로 보고, 사고 전후로 어린이집 측 과실이 있었는지 추가로 확인할 계획이다.

oh@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