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이건희 별세]文 “이건희 회장은 재계 상징, 깊이 애도”…유가족에 메시지

  • 노영민 실장 전달…“혁신적 리더십”
    “우리기업에 큰 귀감과 용기될 것”
  • 기사입력 2020-10-25 20: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문재인 대통령. [연합]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유족에게 “한국 재계의 상징이신 이 회장의 별세를 깊이 애도하며 유가족분들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애도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고 이 회장의 빈소를 직접 찾아 조문하며 유족들에게 이같은 내용의 메시지를 전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고 이 회장은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리더십으로 반도체 산업을 한국의 대표 산업으로 성장시켰으며, 세계 스마트폰 시장을 석권하는 등 삼성을 세계기업으로 키워냈고, 한국의 대표기업으로 경제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그분이 보여준 리더십은 코로나로 경제가 어려운 시기에, 위기극복과 미래를 향해 도전하는 우리 기업들에게 큰 귀감과 용기가 되어줄 것”이라며 “다시한번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오른쪽)과 이호승 경제수석이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빈소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별세한 고 이 회장의 빈소에 조화를 보냈고, 노 실장과 이호승 경제수석은 오후 7시26분경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mkk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