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옵티머스 대표 “금감원 퇴직 간부에 도움 요청”

  • 기사입력 2020-10-24 10: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옵티머스자산운용의 김재현 대표가 올해 상반기 금융감독원 조사 시작을 앞두고 전직 금감원 퇴직 간부에게 도움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 대표는 검찰 조사에서 퇴직 금감원 간부를 만나 금감원 조사에 도움을 요청했다는 내용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간부는 “그런 일을 하기 어렵다. 불편하다”는 식의 답을 했고, 해당 간부를 소개시켜준 로비스트가 현금을 전달해주자고 제안해 현금 2000만원을 로비스트에 전달했다는 게 김 대표의 주장이다.

김 대표는 이와 관련, 해당 간부가 돈을 받을 것으로 보이지 않았다며 로비스트가 실제 돈을 전달하진 않았을 것이라고 검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해당 로비스트를 상대로 김 대표에게 해당 간부를 소개시켜준 경위와 현금 전달 여부 등을 집중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