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대통령/ 청와대
  • “유명희 ‘막판 뒤집기’ 총력”…文 대통령, 연일 ‘전화 외교’

  • 13개국 정상에 유명희 지지 요청
    문 대통령 “정부 모든 노력” 당부
    “美 유명희, EU 오콘조”…표심 촉각
  • 기사입력 2020-10-23 11: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명희 후보는 자유교역 확대와 다자무역체제 복원, 세계무역기구(WTO) 발전 등 양국 공동의 목표를 실현하는데 최적임자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세계 각국 정상들과 전화를 통해 긴밀한 협력을 논의하고 있다. WTO 사무총장 선출 결선에 진출한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사진)에 대한 지지를 요청하기 위해서다. 특히 이번 주 들어 말레이시아(19일), 룩셈부르크·이탈리아·이집트(20일), 인도·덴마크(21일)에 이어 전날 카자흐스탄·칠레까지 8차례 정상통화를 소화하는 등 홍보전에 속도를 내는 모습이다.

문 대통령은 앞서 WTO총장 선거 2라운드에서는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대륙별 오피니언 리더국인 러시아·독일·브라질 등 5개국 정상들에게 전화 통화를 하고, 35개국 정상들에게 서한을 보낼만큼 문 대통령이 적극적인 선거운동에 나선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전날인 22일 오후 5시 30분부터 진행된 카자흐스탄의 카심-조마르트 토카예프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차기 WTO 사무총장은 다자무역체제의 신뢰를 회복시킬 수 있는 역량과 비전을 갖춘 후보가 선출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국 신북방 정책의 핵심국가인 카자흐스탄 측이 적극적으로 지지해달라고 호소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2일 청와대 내부 회의에서 “제일 큰 고비가 남아 있다. 여기까지 온 이상 가능한 한 모든 노력을 기울여 달라”며 유 본부장에 대한 정부 차원의 총력 지원을 당부한 바 있다.

다만 유 본부장의 도전이 쉽지만은 않다는 게 외교가의 분석이다.

블룸버그 통신은 EU 27개국이 오콘조-이웰라 후보에 대한 공식 지지 선언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고, 다른 외신들 역시 EU가 세계은행 경력 등 국제기구 경험이 풍부한 오콘조-이웰라 후보를 선호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오콘조-이웰라 후보는 EU 외에도 출신 대륙인 아프리카연합(AU) 55개 회원국과 카리브해 국가들의 지지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반면 미국의 지지를 받는 유 본부장은 31개 회원국으로 구성된 WTO 아시아개도국 그룹과 남아시아지역협력연합 8개국 등에서도 호의적인 받응을 얻었다. 현재 전체적인 판세를 보면 유 본부장이 결코 우세라고 할 수 없는 상황이고, 결국은 EU의 표심이 최종 변수가 될 가능성이 높다.

다만, WTO 사무총장 선거는 최종 라운드에서 164개 회원국의 만장일치 추대를 받는 형식이어서 막판까지 최종 후보가 가려지지 않을 경우, 예정된 선거 일정을 넘겨 장기화할 가능성도 남은 상황이다. 강문규 기자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