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고 박승룡 선수 추모…KPGA 선수들 검은리본 달고 출전

  • 기사입력 2020-10-22 11: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 박승룡을 추모하기 위해 검은 리본을 단 박상현./KPGA 제공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22일 개막한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 with 타미우스CC(총상금 5억원, 우승상금 1억원)’ 1라운드에서 선수 전원이 모자에 ‘검은 리본’을 단 채 출전했다.

KPGA 코리안투어 선수회는 지난 20일 KPGA 챔피언스투어 ‘KPGA 시니어 마스터즈’ 경기 도중 심근경색으로 사망한 고 박승룡(59)을 추모하고 애도를 표하기 위해 제주 애월 소재 타미우스 골프앤빌리지에서 열리고 있는 이번 대회 기간 의류 및 모자에 ‘검은 리본’을 부착하기로 결정했다.

홍순상(39·다누) 선수회 대표는 “고 박승룡 선수를 기리고 유족들의 아픔을 함께 하기 위해서 선수들이 함께 뜻을 모았다”며 “삼가 조의를 표하며 못 다 이룬 꿈 하늘에서 꼭 이루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KPGA는 21일 故박승룡에게 명예 KPGA 투어프로(정회원) 자격을 부여했다. 고인의 발인은 22일.

KPGA 구자철 회장은 “다시 한번 유가족들에게 깊은 애도의 마음을 전하고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이야기했다

withyj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