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LG전자, 눈가 피부 집중 관리 기기 출시

  • 29일까지 예약 판매…피부 타입별로 6가지 케어모드
    LED 광원과 미세전류 이용 피부 밝기 탄력 집중 관리
  • 기사입력 2020-10-21 11: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모델들이 LG전자가 새롭게 선보인 눈가 전용 뷰티기기 ‘LG 프라엘 아이케어(모델명: EWN1)’를 소개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헤럴드경제 정세희 기자]LG전자가 눈가 전용 홈 뷰티기기 ‘LG 프라엘 아이케어’를 새롭게 선보인다.

LG전자는 21일 진행하는 라이브 커머스 ‘네이버 쇼핑라이브’를 시작으로 오늘 29일까지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프라엘 아이케어는 눈 주변 피부 톤과 탄력은 물론, 진피 치밀도, 다크서클, 눈 밑 지방 등을 집중 관리해 주는 눈가 전용 뷰티기기다.

LG전자는 많은 고객들이 눈가 피부에 관심이 높고 집중적으로 관리하기를 원하는 점을 고려해 이 제품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아이케어는 고글형 디자인으로 안경처럼 착용할 수 있게 제작됐다. 무게는 125g이고 얼굴 둘레에 따라 안경다리의 사이즈가 조절 가능하다.

LG전자에 따르면 이 제품은 적색 LED와 근적외선 LED 광원에 미세전류를 더한 복합 케어 기술을 적용해 피부톤을 밝게 하고 피부 속 탄력까지 향상시킨다.

제품은 고객 피부 타입에 따라 총 6가지 케어 모드를 제공한다. LED 세기에 따라 베이직 모드(9분 관리)와 마일드 모드(15분 관리)를 선택할 수 있다. 각 모드에 미세전류 세기도 1~3단계까지 조절할 수 있다.

제품에 부착된 아이패치는 미세전류를 흘려 눈가 피부 조직과 근육을 자극해 표피층 아래 진피층의 하단부터 콜라겐과 엘라스틴 생성을 활성화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LG전자에 따르면 글로벌의학연구센터(Global Medical Research Center)에서 진행한 임상 시험 결과, 참가자들의 눈꼬리 피부의 경우 아이케어 사용 전과 비교해 진피 치밀도는 31.8%, 탄력은 20%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크서클과 아이백은 각각 5.8%, 11.5% 개선됐다.

아이케어는 피부과 및 안과 전문의 등으로 구성된 ‘LG 프라엘 피부과학 자문단’을 통해 안전성을 검증했고, 산업통상자원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고한 ‘비의료용 LED 마스크 형태 제품 예비안전기준’도 통과했다.

이 제품은 눈부심 방지 장치인 ‘아이쉴드’, 올바르게 착용했을 때만 작동하게 만드는 ‘착용감지 센서’ 등을 탑재해 안전성도 높였다.

제품 출하가는 59만9000원이다.

sa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