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위닉스, 열교환기 제조·판매부문 분할 결정

[헤럴드경제=증권부] 위닉스는 부품사업(열교환기 제조 및 판매)을 단순·물적분할 방식으로 분할 후 유원(가칭)을 신설하기로 결정했다고 20일 공시했다.

2021년 1월 1일이다.

회사측은 “부품사업의 전문성을 특화하고 그 특수성에 적합한 경영활동을 수행함으로써 경영효율성 및 전문성을 제고하여 책임경영체제의 토대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totor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