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화생명, 디지털 설계사 채널 구축…김동원 상무 주도

  • 디지털 경영 일환
    설계사 모집, 교육 등 모바일로 가능
    경력단절자 등 멀티잡
  • 기사입력 2020-10-19 11: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한화생명이 업계 최초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기반으로 설계사 모집, 교육, 활동의 모든 프로세스를 진행할 수 있는 디지털 영업 채널 ‘라이프 엠디(LIFE MD)’를 19일 출시했다.

라이프 엠디는 ‘삶을 기획하는 사람(Life Merchandiser)’이란 의미를 담았다. 올해 ‘새로운 판을 준비하자(Make New Frames)’의 슬로건으로 디지털경영을 추진하고 있는 한화생명이 보험영업의 새로운 판을 만들겠다며 준비한 채널이다. 한화생명 최고디지털책임자(CDSO) 김동원 상무가 주요 사업화를 지원했다.

김동원 한화생명 상무

이 채널은 언택트 트렌드 속에서 멀티잡(N잡)으로 수익을 올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본인이 원하는 때에 원하는 만큼 일하는 새로운 형태의 보험 설계사 모델을 추구한다. 이를 통해 본업이 있는 이들이나 직장 경력단절자들을 포함해 누구나 멀티잡이 가능하다.

또 라이프 엠디를 통해 높은 금융 이해도를 가진 프로슈머(Prosumer·생산적 소비자) 고객들이 직접 자신의 보험 상품을 설계해 판매수수료를 받을 수 있다. 영업활동에 관심이 높은 사람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단계별 교육 프로그램도 준비해 향후 전업설계사로의 성장도 지원할 계획이다.

라이프 엠디는 보험설계사가 되는 과정과 영업활동, 그리고 보험판매 방식까지 모든 부분을 디지털과 결합한 새로운 모델이다. 라이프 엠디는 설계사 자격 시험 통과를 위한 모든 학습이 비대면으로 이뤄진다. 전용 앱을 설치한 후 휴대폰 본인인증을 거쳐 사용자 정보를 등록한 뒤 일정을 확인해 원하는 장소에서 자격시험을 신청할 수 있다.

자격시험 대비를 위해 라이프 엠디 앱에 다운로드가 가능한 핵심요약집과 강의 영상도 갖췄다. 인공지능(AI) 진단 테스트를 통해 예상 점수를 확인하고 추천 강의를 통해서 부족한 부분을 집중적으로 학습할 수도 있다. 회사와의 위촉계약서 또한 디지털 서명으로 가능해 출퇴근 길이나 주말을 활용한 2주가량의 시간 투자만으로 보험설계사 활동을 시작할 수 있다.

라이프 엠디가 되면 활동지원, 고객관리, 보장분석뿐만 아니라 상품 추천을 통해서 고객에게 최적화된 상품을 제안하고 모바일로 청약까지 가능하다. 모든 기능을 클라우드 환경으로 구현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라이프 엠디는 보험설계사의 역할을 직접 하며 소비도 하는 디지털 프로슈머의 형태를 고려한 신개념 활동 플랫폼”이라며 “보험 채널로 시작해 향후 다양한 상품을 다루도록 플랫폼 확장도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