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정부, 수도권 요양병원·요양시설·정신병원 코로나19 검사 금주 착수

  • 인천시, 내일부터 2만여명 대상 검사 착수
  • 기사입력 2020-10-18 17: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부산 북구 해뜨락 요양병원.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정부가 금주부터 수도권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정신병원 등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에 착수한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은 18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정부는 최근 노인병원과 정신병원, 노인주간보호시설의 종사자와 이용자 16만명에 대한 코로나19 전수검사 방침을 발표한 바 있다.

서울, 인천, 경기 각 시도별 검사 일정은 다른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시의 경우 19일부터 당장 노인·정신병원 종사자와 노인주간보호시설 이용자 2만1846명(708개소)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할 예정이다. 이와 별도로 인천시는 지난 15일부터 요양병원 등 97개소에 대해 마스크 의무 착용 등 방역 관리 지침을 제대로 준수하고 있는지 점검 중이다.

현재 수도권 재활병원과 부산 요양병원 집단감염 사례에서 추가 확진자가 연일 나오면서 감염 규모가 커지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으로 경기도 광주시의 'SRC재활병원' 관련 확진자가 전날보다 19명 더 늘어 누적 51명이 됐다.

또 부산 북구 '해뜨락요양병원'에서도 14명(환자 12명, 종사자 2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가 73명으로 늘어났다.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