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거리두기 완화 첫 주말 확진자 속출…요양병원·대형마트 고리 집단감염

  • 기사입력 2020-10-17 14:4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 거리두기 완화 이후 첫 주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자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요양병원과 대형마트, 술집 등 여러 집단을 고리로 코로나19의 산발적 집단감염이 잇따르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7일 낮 12시 기준으로 서울 중랑구 이마트 상봉점 집단감염 사례와 관련해 1명이 추가로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가 총 8명이라고 밝혔다. 이 중 마트 종사자가 5명, 이들의 가족이 3명이다.

이어 서울 송파구 잠언의료기기 사례에서는 확진자 8명이 추가로 나왔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총 16명이 됐다.

인천 남동구의 카지노바 'KMGM 홀덤펍 인천 만수점' 사례에서는 2명이 추가로 감염됐다. 현재까지 이 사례 누적 확진자는 총 15명이다.

요양병원을 고리로 한 집단 감염 규모도 점점 커지고 있다.

경기 광주시 SRC재활병원에서는 지난 16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후 접촉자 조사를 통해 31명의 추가 감염이 확인됐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32명이 됐다.

이 중 병원 종사자가 11명, 입원환자가 9명, 보호자가 9명 등이다.

부산 해뜨락요양병원과 관련해서는 1명이 추가 확진돼 총 확진자는 59명에 이르렀다. 이 가운데 환자가 46명, 병원 종사자가 7명, 간병인이 6명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